• 최종편집 2024-06-28(금)
 

20231221_093409.png

 

전남 강진군은 지방소멸 위기에 놓인 농어촌지원 사업으로 빈집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한다고 전했다.


강진 인구 5만명 달성 목표를 위해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농·어·산촌유학생 및 귀농‧귀촌인을 모집한다.


빈집 소유자가 빈집을 군에 무상 임대시 5년 임대 5,000만 원, 7년 임대 7,0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군에서 직접 리모델링하며 전입 예정인 관외 거주자가 빈집을 리모델링한 후 전입하면 공사비의 50%, 최대 3,000만 원의 비용을 지원한다.


또 매매 의사가 있는 빈집을 군에서 매입해 철거 후 모듈러 주택을 신축하는 시범 사업도 함께 추진한다.


빈집 리모델링 사업은 내년 상반기 25동으로 장기 임대 20동, 자가거주 5동을 선정할 계획으로 1월 15일까지 접수된 신청건을 대상으로 2월 초에 선정·심의회를 열고 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신청은 상시로 받고 있으며 현재 신청 건수가 150여 건에 달한다. 지난 6월 선정·심의회를 통해 27가구가, 9월에는 21가구가 선정됐으며 지금까지 58개소가 설계 및 공사중이다.


특히 자가거주는 16동이 선정됐는데 5동이 공사를 완료하고 11명이 강진군으로 전입해 도시민 유치를 위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빈집 리모델링 지원사업 신청은 빈집 소재 읍‧면사무소에서 받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강진군청 농어촌개발 추진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강진군은 올해에 이어 2024년에도 도시민 유치를 위한 정주 기반조성 사업을 지속 추진한다”면서 “지방소멸의 위기에서 해법을 찾기 위한 강진군만의 다양한 노력을 계속해갈 것”이라고 전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남 강진군, 빈집 리모델링사업 ‘귀농·귀촌인’ 모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