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8(금)
 


20240617_102625.png


용인시 지원을 받아 다양한 산양삼 가공식품을 개발해 파는 농식품 기업 ‘다온’이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서울푸드 2024) 수출 성공사례 공모전에서 수출혁신상을 받았다.


16일 시에 따르면 처인구 백암면에 있는 ‘다온’은 지역에서 3대째 산양삼 농사를 짓다 시농산물가공지원센터에서 농식품 가공과정, 상품화, 마케팅을 지원받아 삼꿀삼꿀, 삼삼삼 같은 산양삼 가공품을 생산했다.


이 회사는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과 함께 아시아 3대 식품전시회라는 태국 방콕 국제식품전시회에 이달 초 시 지원으로 지역 식품기업 5사와 함께 참가해 산양삼 가공품으로 해외 바이어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현재 베트남 들에 1만5천 달러 규모 수출을 기록 중이고 베트남 특허 등록도 진행 중이다.


다온 박태광 대표는 "시 도움으로 막막하게만 생각했던 산양삼 가공상품을 출시한 데 이어 이렇게 훌륭한 상을 받아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산양삼을 간편하게 이용하는 다양한 가공품을 개발해 세계 시장에 선보이겠다"고 했다.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은 국내 식품 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을 돕고자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고양 킨텍스에서  KOTRA 주최로 열었다.


박람회 부대행사로 진행한 수출 성공사례 공모전에서는 3개 분야(수출 첫걸음, 수출 혁신, 수출 UP)에서 8개 기업을 선정해 시상했다. ‘다온’이 받은 수출혁신상은 기술 한계를 극복하고 새로운 해외시장을 개척한 국내 기업에 준다.


시는 개인 가공사업장 설비를 갖추지 않은 농업인들이 농산물 가공지원센터에서 농산물 가공식품을 개발하고 생산하도록 도와 안정감 있는 창업을 뒷받침한다. 이로써 일자리를 창출(66명)하고 상품을 개발(85건)하는가 하면 지역 농식품산업 활성에 크게 이바지한다는 평을 듣는다.


농산물가공지원센터는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11월 제19회 지방자치경영대전(농축특산품 부문)에서 우수상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용인 산양삼 가공업체 ‘다온’ 수출혁신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