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8(금)
 

 

20240508_095013.jpg
문준호 회장

 

구례군 임업후계자협의회에 첫 청년회장이 탄생했다.


7일 구례군에 따르면 구례임업후계자협의회장으로 당선된 문준호(36·사진) 회장은 지난해 협의회 사무국장으로서 다양한 활동과 우수한 능력을 보여 젊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많은 회원들의 추대로 회장에 선출됐다.


그동안 구례군임업후계자협의회에서도 다양한 아이디어와 새로운 시각을 가진 젊은 임업인의 참여를 바라고 독려하는 목소리가 높았다. 이러한 상황과 분위기가 반영돼 청년회장이 선출될 수 있었다.


구례군에서 청년회장이 당선됨과 동시에 구례군임업후계자협의회 청년가입자가 1명에서 5명으로 늘어나 구례군 임업인들 사이에서 젊은 바람이 불고 있다.


임업은 비건 트랜드와 K-푸드 열풍에 임산물 가공식품의 수출 수요가 많이 늘고 있으며 생산·가공상품이 아직 다양성이 부족하기에 앞으로 발전 가능성은 무궁무진하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례임업후계자협의회, 첫 청년회장 탄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